权香花
2019-08-13 10:25:58 출처:cri
편집:权香花

비엔나 황금홀에서 울려퍼진 합창 "나와 나의 조국"

图片默认标题_fororder_1、海燕领唱《我和我的祖国》.JPG

图片默认标题_fororder_3、爵士钢琴家罗宁演奏《原野的风》.JPG

현지시간 8월 12일 저녁, 2019중국-유럽국제예술제 계열행사의 하나인 "나와 나의 조국"합창음악회가 오스트리아 비엔나의 무지크페라인, 황금홀에서 있었습니다. 

중국 합창예술작품을 위주로 한 전문음악회는 이번에 최초로 비엔나 황금홀에서 진행됐습니다.

 图片默认标题_fororder_2、著名花腔女高音歌唱家吴霜带来《玛依拉变奏曲》.JPG

图片默认标题_fororder_6、少儿合唱《小小少年》.JPG

유명 성악가와 성악교육자, 은퇴한 노 예술가, 음악을 사랑하는 초등학교 학생 등 300여명이 공연에 참가했습니다. 

이번 음악회는 11일 동안 진행되는 2019 중국-유럽국제예술제 계열행사의 하나이며 8월 10일부터 20일까지 헝가리, 슬로바키아, 오스트리아, 독일 등 여러 도시들에서 진행됩니다. 

번역/편집:조설매
korean@cri.com.cn

图片默认标题_fororder_4、合唱《雄安》.JPG

图片默认标题_fororder_5、合唱《回娘家》.JPG

공유하기:

댓글달기()

뉴스